상단여백
HOME 강남구
강남구 “불량 맨홀 제로 도전”…3만7268개 점검3~11월 ‘라’등급 맨홀 100개 정비 예정…맨홀 종류·점검일 전산화한 관리대장 구축
조인정 기자 | 승인 2021.02.19 09:22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차량과 보행자 통행에 불편을 주는 불량 맨홀 정비를 위해 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3만7268개 모든 맨홀을 일제 점검한다.

구는 맨홀 내·외부 상태를 측정해 기능과 노후화 정도에 따라 ‘가’부터 ‘라’까지 4단계 안전등급을 정해 체계적인 유지관리에 나설 계획이다. 주요 점검항목은 ▲뚜껑의 외관상 균열·파손·이탈 여부 ▲표면 마모상태 ▲차량·보행시 덜컹거림 ▲뚜껑과 틀 높이 차이 ▲뚜껑과 주변 포장 높이 차이다.

구는 정밀점검 결과 즉각 조치가 필요한 ‘라’등급부터 우선 정비해 총100개의 맨홀을 정비하는 것이 목표다. 점검 후 맨홀의 종류와 점검일자 등 정보를 전산화한 맨홀관리대장을 구축할 방침이다.

도로상에 돌출되거나 침하된 맨홀이 방치되면 차량 충격으로 인해 소음과 진동이 발생할 뿐만 아니라 도시 미관을 해친다. 구는 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 불량맨홀 82개 등 지난 10년간 1000여개를 정비했다.

이한규 도로관리과장은 “관내 모든 맨홀이 빠짐없이 안전하게 관리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점검하겠다”며 “이번 일제 정비로 주민과 함께하는 보행 친화적 거리, 쾌적한 도로환경을 조성해 ‘품격도시, 강남’의 도로품격 또한 한층 끌어 올리겠다”고 말했다.

 

 

 

조인정 기자  jjajungang@naver.com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663 영창빌딩 405호  |  대표전화 : 02)511-5877  |  팩스 : 02)511-5878  |  발행일자 : 1995년 4월 6일창간
등록일자 : 2018년 2월 28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96  |  회장 : 조양제  |  대표 : 유진희  |  발행인 : 조인정  |  편집인 : 조인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양제
Copyright © 2021 강남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