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해외금융계좌 신고는 6월 30일까지"배춘원 강남세무서 법인납세1과장
강남포스트 | 승인 2017.06.11 17:49

국세청에서는 2011년부터 『해외금융계좌 신고제도』를 시행해 오고 있어 이와 관련한 안내말씀을 드립니다.

지난 해 매월 말일 중 어느 하루라도 10억원을 넘는 해외금융계좌를 보유한 거주자와 내국법인은 해외금융계좌를 올해 6월 30일까지 신고(www.hometax.go.kr.홈택스>신고납부>일반신고>해외금융계좌신고)해야 합니다.

참고로 해외금융계좌란 해외금융회사에 은행업무 및 증권, 파생상품 거래 등의 금융거래를 위해 개설한 현금, 주식, 채권, 집합투자증권, 보험상품 등을 보유한 계좌를 말합니다.

신고하지 않는 경우 미(과소)신고금액의 10%~20%를 과태료로 부과하며 미(과소)신고금액에 대한 출처 소명의무 위반에 대해서는 미(거짓)소명금액의 20% 상당액을 과태료로 부과합니다.

특히 50억원 초과 고액 신고의무 위반자는 명단공개 및 형사처벌(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 이하의 벌금) 대상이 됩니다.

『해외금융계좌 신고제도』와 관련하여 궁금하신 사항은 강남세무서 법인납세1과(519-4421)로 문의 하시어 친절히 안내 받으시기 바랍니다.

강남포스트  webmaster@ignnews.kr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남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704, 10층 593호(청담동, 청담벤처프라자)  |  대표전화 : 02)511-5877   |  발행일자 : 1995년 4월 6일창간
등록일자 : 2018년 2월 28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96  |  회장 : 조양제  |   발행인 : 조인정  |  편집인 : 조인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양제
Copyright © 2023 강남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