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남구
강남구,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강남미래교육센터’ 개관14일 개관 지자체 최초 우주체험 실감형 콘텐츠 제공, 서울대 교수진이 참여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
조인정 기자 | 승인 2022.09.13 10:45
일원스포츠문화센터 1층에 위치한 ‘강남미래교육센터’ 모습


강남구(구청장 조성명)는 아동·청소년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기술을 체험하고 학습할 수 있는 ‘강남미래교육센터’를 14일에 개관한다. 특히 센터의 체험존에서는 지자체 최초로 ‘실감형 콘텐츠’를 제공하고, 센터 내 ‘강남미래인재교육원’은 서울대학교 교수진 등이 직접 참여해서 개발한 과학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일원스포츠문화센터 1층에 위치한 ‘강남미래교육센터’는 총 1020㎡ 규모로 체험 존과 교육 존으로 운영된다.

체험 존에서는 ‘두 번째 지구를 만나는 기나긴 여정’(Terra Forming Mars)이라는 주제로 학생들은 우주 탐험대원 역할을 맡아 화성 생활환경 구축을 위해 도시 건설, 생태계 연구 등 다양한 임무 수행을 한다. 이 활동은 우주선을 구현한 공간에 실감형 콘텐츠까지 더해지면서 생동감 넘치는 체험을 제공한다.

교육 존에서는 자율주행 화성 탐사 로봇 만들기, 누리호 발사 원리 이해 및 모형 만들기 등 AI(인공지능)·자율주행·드론 등의 4차 산업 관련 과학 기술을 배울 수 있다.

‘미래인재교육센터’는 온라인으로도 만날 수 있다. 넥슨의 ‘메이플스토리 월드’를 활용해 메타버스 플랫폼 ‘강남미래교육센터 월드’를 구축하고 특강, 진로 상담, 가상학교 등을 제공한다. 개관일인 14일에 (주)넥슨코리아(대표 이정헌)와 메타버스 구축 협약식을 진행한다.

한편 센터 내에서 운영하는 ‘강남미래인재교육원’은 서울대학교 교육종합연구원(원장 성상환)과 관·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첫 프로그램인 ‘강남스타일로 과학하기’(Doing Science, the Gangnam Style)를 지난 3일 개강하고 오는 12월까지 총 4개월간 운영한다.

서울대학교 물리교육과 교수진, 서울대학교 대학원생, 과학 교사 등이 직접 참여해 개발한 ‘강남스타일로 과학하기’는 미래 사회에 필요한 창의적인 과학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교육과정이다. 세부적으로 ▲차별화된 융합인재 교육(STEAM, 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Arts, Mathematics) ▲코딩, 우주, 인공지능 등 4차 산업 미래과학 교육 ▲학생·학부모를 위한 명사 특강과 학부모 교육 ▲교사를 위한 교수법·교사 연수 등으로 구성된다.

교육원은 지난 7월 관내 학생을 모집해 19.7:1의 경쟁률을 뚫고 초등학교 5,6학년 15명, 중학교 1,2학년 15명 총 30명의 학생을 최종 선발했다. 수업은 매주 토요일 3시간씩 프로젝트 탐구 형식으로 진행된다.

‘강남미래교육센터’의 교육 대상은 초·중·고 학생이며, 교사와 학부모 교육도 제공한다. 화요일~토요일 9시부터 17시까지 예약제로 운영한다. 평일(화~금)은 학교별 단체 예약을 받고, 토요일은 개별 예약으로 체험존을 이용할 수 있다. 9월 20일부터 예약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강남구청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센터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강남미래교육센터를 통해 학생들이 과학기술에 대한 호기심과 융합적 사고력, 문제해결 능력을 기를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민선8기 강남구는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하는 데 최선을 다해 교육1번지 강남구의 명성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인정 기자  jjajungang@naver.com

<저작권자 © 강남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704, 10층 593호(청담동, 청담벤처프라자)  |  대표전화 : 02)511-5877   |  발행일자 : 1995년 4월 6일창간
등록일자 : 2018년 2월 28일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96  |  회장 : 조양제  |   발행인 : 조인정  |  편집인 : 조인정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양제
Copyright © 2022 강남포스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